시사 > 전체기사

새로운미래 이낙연, 내달 3일 광주서 출마 선언

구체적인 지역구는 아직
“제 고향이고 호남의 중심”

새로운미래 이낙연 공동대표가 29일 국회에서 의료대란, 선거구 획정 등 현안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내달 3일 광주를 찾아 총선 출마 선언을 할 계획이다.

새로운미래는 29일 공지문을 통해 “이낙연 대표가 3월 3일 오전 10시 30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광주 출마 기자회견을 한다”고 밝혔다.

다만 구체적인 지역구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총선 지역구 출마 여부와 관련해 “금명간 입장을 밝히겠다”며 “가장 적합한 장소를 생각해보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그동안 지역구 출마 여부가 정해지지 않았다고 이야기했으나 ‘출마한다면 광주를 최우선으로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줄곧 고수해왔다.

전남 영광에서 태어나 중학교 때 광주로 옮겨 광주제일고를 졸업한 이 대표는 광주 출마 검토 배경에 대해 “제 고향이고 호남의 중심”이라고 설명했다.

최승훈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