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나국도 변호사, 대한변협 ‘청년변호사상’ 수상

지역사회 인권옹호·공익적 변론 앞장


경기북부 지방변호사협회 소속으로 활동중인 나국도(사진) 변호사가 2024년도 대한변호사협회에서 수여하는 ‘청년변호사상’을 수상했다.

나 변호사는 지난 26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 그레이스홀에서 열린 대한변호사협회 2024년 정기총회에서 청년변호사상을 수상했다.

대한변호사협회는 나 변호사가 청년변호사로서 인권·공익활동을 활발히 수행해 지역 사회의 구성원의 인권옹호와 사회정의 실현이라는 변호사의 공익적 사명을 성실히 수행하고, 법률제도 개선에 크게 이바지한점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나 변호사는 양주시 을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 위원장, 양주시 사회복지협의회 감사, 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 고문변호사, 양주동지회 회장 등을 역임하며 지역사회에 정의가 뿌리내릴 수 있게 마중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나 변호사는 “지역사회에 억울한 사람이 없도록 더욱 겸손하게 주위를 살피는 법률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