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연예

‘카리나와 교제’ 인정 뒤 비방·모욕…이재욱 측 “법적 대응할 것”

배우 이재욱. 연합뉴스

배우 이재욱이 최근 그룹 에스파의 멤버 카리나와 교제하는 사이라고 인정한 뒤 온라인상에서 각종 비방과 모욕에 시달리고 있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소속사 씨제스 스튜디오는 29일 “(이재욱과 카리나) 두 사람이 조심스럽게 알아가는 중이고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렸으나 온라인에서 배우를 비방하고 허위 사실을 포함한 악의적 의도의 모욕적인 게시글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는 심각한 인격권 침해 행위로 법적 대리인을 통해 민형사상의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며 “수시로 온라인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악의적인 사례에 관해 제보해주면 법적 대응에 참고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재욱 측은 지난 27일 연예 매체 디스패치의 보도를 통해 카리나와의 열애설이 세간에 알려지자 “서로 이제 알아가는 중”이라며 관계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난달 14일 밀라노 패션쇼에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서현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