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인하대, ‘개교 70주년’ 2024학년도 입학식 개최

29일 열린 인하대학교 2024학년도 입학식에서 신입생 대표들이 신입생 선서를 하고 있다. 인하대 제공

인하대학교는 29일 개교 70주년 맞이 2024학년도 입학식을 개최했다. 인하대에는 올해 13개 단과 대학·학부 4002명의 신입생이 입학해 대학 생활을 시작한다.

이날 열린 입학식에는 조명우 인하대 총장, 김두한 인하대 총동창회장, 신입생 및 가족·지인 등이 함께했다. 서상우 아태물류학부 학생과 원이수 항공우주공학과 학생이 대표로 나서 신입생 선서를 낭독했다. 입학전형 성적 우수학생에게 주어지는 정석장학금 수여자 16명을 대표해 서상우 학생이 장학증서를 받았다.

인하대는 신입생들을 축하하기 위해 사전 행사 참여를 선착순으로 신청 학생에게 텀블러, 그립톡, 총장 축사 등이 담긴 신입생 웰컴박스를 나눠줬다.

조 총장은 환영사에서 “개교 70주년인 올해 입학하는 신입생들은 한인 동포들의 열정과 희생으로 시작돼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인하대의 새로운 주인공이자 미래를 이끌어갈 인재”라며 “학생들이 인하대에서 꿈을 마음껏 펼치고 차세대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 총동창회장은 “미래의 주역으로서 젊음의 꿈과 이상을 안고 자랑스러운 인하대에 입학한 신입생분들에게 환영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서 사회에 진출해 수많은 기여를 하고 있는 선배들이 그러했듯이 창의, 근면, 봉사의 창학 정신과 자긍심을 가지고 앞으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축사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17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