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하남시 ‘명품 맨발 걷기 도시’ 도약…미사 한강 모랫길 등 인기

이현재 하남시장, 시민과 함께 황토 산책길 점검
주차장 확대 등 맨발 걷기 길 시민 편의성 개선
몽돌길·황토볼길 등 미사 한강 황톳길 추가 조성

이현재 하남시장이 보이그룹 아이콘(iKON) 멤버 송윤형씨와 함께 한강 제방 모랫길을 맨발로 걸으며 점검하고 있다. 하남시 제공

경기 하남시가 한강을 따라 맨발로 걸을 수 있는 ‘미사 한강 모랫길’를 조성하고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는 등 ‘명품 맨발 걷기 도시’로 도약하고 있다.

이현재 하남시장은 28일 맨발 걷기 길을 시민들과 함께 점검하며 전 세계적으로도 보기 어려운 아름다운 미사 한강 모랫길을 적극 홍보했다.

이번 사전 점검은 시민들이 하남 지역 내 맨발 걷기길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사전에 점검하고, 시민들에게 널리 홍보하기 위해 이뤄졌다.

앞서 남시는 지구의 치유 에너지를 몸으로 받아들이는 ‘어싱’(Earthing·접지) 효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 주목해 민의를 반영한 맨발 걷기 인프라를 조성했다.

세부적으로 지난해 풍산근린3호공원 황톳길(2023년 4월), 미사 한강 모랫길(2023년 7월), 미사한강5호공원 구산둘레길 및 황토 산책길(2023년 8월), 위례지구 순환 누리길(2023년 10월) 등을 조성·운영했다.

이 시장은 이날 아름다운 한강을 조망하며 맨발로 걸을 수 있어 하남시민은 물론 서울 등 인근 지역에서 방문하는 미사 한강 모랫길을 집중 점검했다.

미사 한강 모랫길은 4.9㎞ 길이로 설계된 맨발 걷기 길로, 모랫길 전 구간에 걸쳐 주기적으로 모래를 추가 포설하고 세족시설 2곳과 신발장 4개를 설치하는 등 지속적인 유지·관리로 시민들이 높은 만족도를 나타내고 있다.

이 시장은 이날 250도 고온스팀 살균소독을 실시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직접 손으로 일일이 모래를 만져 오염 물질 여부를 확인했다. 또 미사 한강 모랫길만이 가진 특수한 강점을 설명하며 방문 시민들이 방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시장은 “미사 한강 모랫길은 아름다운 강을 조망하며 맨발로 걸을 수 있다는 측면에서 전 세계에서도 유례를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의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오는 10월에는 재난안전방송 등을 송출할 수 있는 스피커와 CCTV를 설치해 시민의 안전 증진과 더불어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한민국 최고의 맨발 걷기 길이 될 것이라 자신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미사 한강 모랫길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 나무고아원 부근에 주차공간 50면을 조성하고, 올해 3월 중으로 주차공간 10면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라면서 “미사한강5호공원에 마련된 기존 주차장 112면을 비롯해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조치한 만큼 부담 없이 편리하게 즐기시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이현재 하남시장이 28일 보이그룹 아이콘(iKON) 멤버 송윤형씨와 함께 미사한강5호공원 황토산책길에서 맨발 걷기를 하며 개장 전 최종 점검을 하고 있다. 하남시 제공

이날 사전 점검에는 보이그룹 아이콘(iKON) 멤버로 오는 3월 솔로 앨범 발매를 준비 중인 송윤형씨도 고향인 하남을 방문해 이 시장과 함께 미사 한강 모랫길 등을 둘러봤다.

송씨는 “하남시의 천혜 자연환경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명품 맨발 걷기 길이 조성돼 보기 좋았다”라며 “맨발 걷기 길이 하남시의 랜드마크로 자리해 많은 시민이 찾는 대표적인 명소로 자리매김하길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이 시장은 미사한강5호공원에 설치한 맨발 걷기 길 코스도 점검했다. 미사한강5호공원은 기존 둘레길에 야자매트 600m를 추가로 깔아 숲속을 산책하는 듯한 느낌을 받도록 설계된 구산둘레길과 혼합 백토와 고운 모래를 섞은 순환형 방식으로 만들어진 200m 길이의 황토산책길로 조성됐다.

시는 안전사고 방지 등을 위해 동절기(2023년 12월~2024년 2월) 잠시 휴장한 풍산근린3호공원 황톳길, 미사한강5호공원 구산둘레길 및 황토 산책길을 오는 3월 재개장한다.

이와 함께 3월에는 미사동 일원에 미사 한강 모랫길과 연계할 수 있는 미사 한강 황톳길을 추가로 조성한다. 미사 한강 황톳길은 250m 길이로 조성되며, 시민들은 이곳에서 몽돌길(20m)과 황토볼길(20m)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한 원도심 신안아파트 주변(6월)과 미사숲공원(6월)에 각각 1곳씩 황톳길을 추가로 조성해 전국 최고 수준의 ‘명품 맨발 걷기 도시’를 건설한다는 계획이다.

하남=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