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대한간호협회 대의원 총회 찾은 여야 원내대표


윤재옥 국민의힘,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등 참석자들이 2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대한간호협회 정기 대의원총회에서 내빈 소개에 박수치고 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축사에서 “최근 전공의들이 의대정원 문제로 파업하고 있고 의료현장이 어렵다. 최우선은 환자의 안전과 건강이다 이러한 상황 자체가 간호법이 필요하다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올해가 협업과 포용의 정신으로 간호법이 제정되는 원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도 “국가 위기상황을 이겨내는데 여러분들의 노고와 희생이 있었다는 것을 절감하고 있다. 간호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간호사분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보람과 긍지를 가지고 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