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백종원이라고 항상 성공만 하겠어유?”… ‘해명’ 왜?

백종원 채널 캡처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최근 화제가 된 ‘대파크림 감자라떼’에 대해 해명하는 방송을 내놨다. 그가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카페 빽다방에서 대파와 감자를 라떼로 만든 메뉴가 출시됐는데, ‘무리수’ 맛이라는 혹평이 잇따랐다.

지난 26일 백종원 채널에 업로드된 영상에서 그는 “빽다방을 이용해주시는 고객님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제가 그런 걸 개발해서 죄송하다”고 멋쩍어했다.

이어 “최근에 (알바생 사이에) 많은 의견이 올라왔다. 알바생분들이 특히 굉장히 난처하다고 하더라”며 “백종원이라고 항상 성공만 하겠어요?”라고 웃으며 말했다.

백종원 채널 캡처

백종원은 대파크림 감자라떼를 만든 이유에 대해 “대파와 감자 농가 소비를 돕기 위해 만들었다”고도 부연했다. 아울러 빽다방을 찾는 손님이 식사 대용으로 먹을 수 있는 메뉴를 겨냥했다.

백종원은 “대파에 대한 선입견이 있어서 그런 듯하다”며 “반응이 괜찮을 줄 알고 컨펌했는데 안 좋아서 단종될 수도 있고 반응이 좋으면 내년에도 판매될 수 있다”고 전했다.

빽다방은 실제 성주 참외를 이용한 스무디를 개발하는 등 매년 시즌별 지역 농가에 도움이 될 만한 신메뉴를 출시해 왔다. 백종원은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예슬 기자 smar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