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태안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구조

충남 태안 앞바다에 고립된 상괭이가 구조되고 있다. 충남 태안경찰서 제공

충남 태안에서 멸종위기종 토종 고래 상괭이가 갯벌에 고립된 상태로 발견돼 구조됐다.

26일 태안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8시 40분쯤 충남 태안군 근흥면 용신리 해변 갯벌에서 상괭이 한 마리가 고립돼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상괭이를 발견하고 피부가 마르지 않도록 바닷물로 적신 뒤 천으로 감싸고 순찰차 뒷좌석에 실었다. 이후 인근 어촌마을로 이동해 마을에서 사용하는 공동 수족관으로 상괭이를 옮겨 구조했다.

상괭이는 판매나 유통이 금지된 해양보호생물로, 발견 시 해경이나 민간구조대에 신고해야 한다.

태안=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