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양산시 경남 동부권 혁신창업 메카 ‘G-스페이스 동부’ 본격화

예비 초기 청년창업가 양성 맞춤형 창업보육 프로그램
창업 저변확대 창업문화 확산위한 창업인재 양성 집중

경남 양산시 미래디자인융합센터 내 G스페이스 동부. 양산시 제공

경남 양산시는 지역 창업의 마중물 역할과 급성장하는 스타트업 지원 생태계육성을 위한 ‘G-스페이스 동부’사업을 본격화 한다고 26일 밝혔다.

‘G-스페이스 동부’는 경남도와 양산시가 열악한 지역 창업생태계 극복을 위해 양산 미래디자인융합센터에 23억원을 투자한 경남 동부권 청년창업 거점시설이다.

지역 창업거점 전문기관인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운영을 맡아 ‘동부경남 혁신창업의 메카’로 3개 전략과제인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스케일업에 따른 세부사업들을 추진한다.

스타트업은 창업 저변확대와 창업문화 확산, 유망스타트업 발굴·지원을 위해 청소년 기업가정신 아카데미와 청년 비즈니스리더 양성, 예비·초기 창업기업 지원, G-스페이스 동부 입주기업 발굴·육성을 한다.

액셀러레이팅은 기업성장 가속화를 위해 창업투자펀드 연계 액셀러레이팅 지원과 혁신 창업기업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 등을 한다.

스케일업은 대·중견기업 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챌린지와 창업기업 라이브커머스 챌린지, 수도권 투자 브릿지, G-스페이스 동부 보육기업 네트워킹 데이로 창업기업의 판로개척, 마케팅, 투자유치 등을 지원한다.

특히 ‘G-스페이스 동부’ 사업에 영산대학교 초기창업패키지 사업단과 우리금융그룹 스타트업 협력 프로그램 ‘디노랩’ 경남센터 등과 연계한 맞춤형 창업지원이 함께 이뤄져 지역 창업에 활력과 관심이 기대된다.

양산시 관계자는 “창업기업은 일자리창출과 경제발전을 견인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잠재력을 가진 지역 청년창업가들의 아이디어를 실행 가능한 비즈니스로 전환하는데 필요한 창업 인프라 등을 계속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양산=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