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가톨릭관동대, 신나는 입학축제…‘2024 FESTA’ 개최


가톨릭관동대는 3월 1~2일 강원도 강릉 캠퍼스에서 ‘2024 FESTA’를 연다. 새 학기 시작과 함께 신입생을 포함한 전 대학 구성원, 학부모와 지역 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축제다.

2024 FESTA는 지역 주민과 학부모들을 위한 인문 교양 강좌와 학생들을 위한 진로 및 취창업, 관심 분야 등에 도움이 될 흥미로운 특별강좌가 펼쳐진다. 또 체험 부스와 영화상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외지에서 입학하는 신입생과 학부모를 위한 ‘엄빠와 함께 떠나는 강릉여행’ 시티 투어 프로그램도 진행해 강릉의 아름다움을 널리 홍보할 예정이다.

가톨릭관동대는 2018년 2학기부터 대학 구성원, 학부모, 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지식축제형 학기제인 ‘FESTA 학기제’를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의 자기계발과 학점취득을 지원하고, 교직원과 지역사회 구성원들이 새로운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개방형 축제다. 기존의 교육체제에서 한 단계 진화한 대학의 혁신적인 학사운영으로 평가받고 있다.

김규한 교학부총장 겸 LINC3.0 사업 단장은 26일 “차별화된 열린 강좌를 통해 개강 초 학구열을 끌어올리고, 각자의 미래도 탐색하게 하는 것이 FESTA형 집중 학기제의 취지”라며 “신입생들에게 대학에 대한 기대와 학교생활에 도움이 되는 기회를 제공하고, 주민들에게 다양한 분야의 교양, 지식 강좌를 제공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강릉=서승진 기자 sjse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