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울산시 저소득 청년에 1년간 월세 20만원 지원


울산시는 저소득 청년의 주거비 부담을 줄여 주기 위해 1년 동안 매월 최대 20만원을 지원하는 ‘청년월세 특별지원 2차 사업’을 한다고 2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부모님과 따로 사는 19세 이상 34세 이하 무주택 청년이다.

임차보증금 5천만원 이하, 월세 70만원 이하인 주택에 거주하고 청약통장에 가입돼 있어야 한다.

소득 기준은 청년 독립 가구가 중위소득 60% 이하, 청년 가구와 부모 소득을 합쳐 중위소득 100% 이하여야 한다.

재산 기준은 청년 독립 가구가 1억2200만원 이하, 청년 가구와 부모 재산을 합쳐 4억7000만원 이하여야 한다.

지원을 원하는 청년은 26일부터 내년 2월 25일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복지로 누리집(www.bokjiro.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주거비 부담을 느끼는 청년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청년들이 울산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