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박홍근·김민석·윤건영 등 12명 단수공천

태영호VS윤건영, 이승환VS박홍근 등 대결

임혁백 더불어민주당 공관위원장이 23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은 박홍근(서울 중랑을), 김민석(서울 영등포을), 박주민(서울 은평갑), 윤건영(서울 구로을) 등 현역 의원 11명을 기존 지역구에 단수 공천했다.

민주당 공관위는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6차 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총 20개 지역에서 심사를 진행해 단수공천 지역 12곳, 경선 지역 8곳을 확정했다.

서울에선 14개 지역을 심사해 11개 지역의 단수공천을 확정했다. 단수공천은 위의 네 명 외에도 당 대표 비서실장 천준호(서울 강북갑), 당 대변인 강선우(서울 강서갑), 전 원내수석부대표 진성준(서울 강서을), 민주연구원장 정태호(관악을), 김영배(서울 성북갑), 한정애(서울 강서병), 진선미(서울 강동갑) 의원이 단수공천 후보로 본선에 직행한다.

경북 안동·예천에는 영입 인재인 김상우 안동대 교수가 단수 공천됐다.

이에 비해 서울 광진갑은 전혜숙 의원과 이정헌 전 JTBC 앵커, 서울 은평을은 강병원 의원과 김우영 전 은평구청장, 경기 수원정은 박광온 의원과 김준혁 당 전략기획부원장, 서울 강북을은 박용진 의원과 이승훈 당 전략기획부위원장 및 정봉주 당 교육연수원장이 경선을 펼친다.

경기 성남중원은 윤영찬 의원과 이수진(비례) 의원, 경기 남양주을은 김한정 의원과 김병주 의원, 전북 군산은 신영대 의원과 김의겸 의원, 충북 청주상당은 노영민 전 대통령비서실장과 이강일 전 지역위원장이 맞붙는다.

민주당 단수공천이 확정된 지역에선 국민의힘과 민주당의 대진표도 확정됐다. 서울 중랑을에서 국민의힘 이승환 전 대통령실 행정관과 민주당 박홍근 의원이 맞붙는 것을 비롯해 서울 강북갑(국민의힘 전상범 전 판사-민주당 천준호 의원), 서울 강서갑(국민의힘 구상찬 전 의원-민주당 강선우 의원), 서울 강서병(국민의힘 김일호 전 대통령직인수위 전문위원-민주당 한정애 의원), 서울 구로을(국민의힘 태영호 의원-민주당 윤건영 의원), 서울 관악을(국민의힘 이성심 전 관악구의회 의장-민주당 정태호 의원)에서 양당 후보가 정해졌다.

김현길 기자 hg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