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DRX, 2연승으로 B조 1위… PO 안착

라이엇 게임즈 제공

‘한국 최강’ DRX도 플레이오프(PO)에 안착했다.

DRX는 20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에서 열린 ‘2024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VCT)’ 퍼시픽 킥오프 그룹 스테이지 B조 승자전에서 탈론 e스포츠(태국)를 세트스코어 2대 0으로 꺾었다.

DRX는 첫 경기에서 데토네이션 포커스 미(일본)를 완파한 데 이어 탈론까지 넘어뜨리며 가볍게 플레이오프에 이름을 올렸다.

‘스플릿’에서 전반전을 8대 4로 마친 DRX는 한때 탈론에게 동점을 허용하기도 했으나 다시금 집중력 있는 플레이로 상대의 공세를 막으며 13대 10으로 게임을 마쳤다.

‘어센트’에서도 DRX는 한 수 위였다. 전반전을 6대 6으로 마치며 다소 팽팽한 양상으로 흘러가는듯 했으나 이후 상대가 2점을 추가하는 동안 7점을 휩쓸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현재까지 PO 진출 팀은 한국 팀 T1, DRX와 지난해 퍼시픽 우승 팀 페이퍼 렉스(싱가포르)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