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당진시-더본외식산업개발원, ‘두렁콩’ 음식 개발

당진시가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함께 개발한 두렁콩 수제비. 당진시 제공

당진시는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함께 두렁콩을 활용한 음식을 개발해 전수하기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당진 콩 우수 사용업소로 선정된 음식점 5곳에 특화메뉴 실습, 현장 방문 컨설팅 등 전수 교육에 나선다. 함께 개발된 음료 2종에 대해서도 지역 카페를 대상으로 교육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당진 우강과 합덕평야를 중심으로 재배되는 두렁콩 ‘서리태’ 브랜드화를 추진했다. 그 일환으로 더본외식산업개발원과 당진 관광객, 연령별 인구 현황 등을 분석해 두렁콩 고유의 맛을 표현한 요리법을 개발했다.

시 관계자는 “두렁콩 직거래 장터 운영, 볶은 두렁콩 서리태 상품화, 두렁콩 찰떡 개발 등 지역 업체와 손잡고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당진=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