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술 취해 국회 담 넘어 흉기 난동 부린 50대 구속영장

국민일보DB

경찰이 술에 취해 국회의사당 담장을 넘어간 뒤 흉기로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0일 특수재물손괴, 특수공무집행방해, 건조물침입 등 혐의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20분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의사당 담을 넘어간 뒤 가져온 흉기로 주차장에 서 있던 차량 유리창을 부수고, 초소 창문을 내리치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경찰 기동대 직원이 자신을 제지하자 흉기를 휘둘렀으나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 관계자는 “인사불성은 아니었지만, 음주 상태였다”고 전했다.

김승연 기자 kit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