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넥슨, 비브라스코리아와 무료 코딩 교육 플랫폼 ‘BIKO’ 론칭


넥슨이 비브라스코리아와 협력해 청소년 디지털 격차 해소 및 프로그래밍 저변 확대를 위한 무료 코딩 교육 통합 플랫폼 ‘비코(BIKO, Bebras Informatics Korea)’를 정식 론칭했다고 19일 밝혔다.

비코는 프로그래밍의 기반이 되는 ‘컴퓨팅 사고력’ 함양을 비롯해 기초적인 텍스트 코딩과 심화 학습까지 두루 아우르는 체계적인 교육 사이트다.

넥슨과 비브라스코리아는 양질의 프로그래밍 학습 콘텐츠가 부족한 국내 교육 현실에 주목해 지난 2021년 누구나 쉽게 코딩을 배울 수 있는 이 프로그램 개발을 발표했다. 2022년 11월 베타 서비스를 개시했다.

넥슨은 시스템 고도화를 위해 전국 총 31개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시범학급 운영을 진행해 교사와 학생들의 다양한 피드백을 수렴했다. 이를 반영해 교육 현장의 니즈에 맞춘 기능 확충과 편의성을 개선해 이번에 정식 론칭했다.

비코는 교사와 학생 간 프로그래밍 수업 운영이 가능한 ‘클래스’ 기능을 제공해 교육 현장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교사는 ‘클래스’ 기능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평가 뿐만 아니라, 다양한 난이도 및 유형의 문제들을 활용해 학생들의 학습 단계를 고려한 수준별 그룹을 생성할 수 있다.

또한 학생들의 학습 진행 상황을 모니터링해 개별 학생 및 전체 반의 진도와 성과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비코는 국내외 다양한 프로그래밍 대회에서 출제된 총 700여개의 문제를 제공하고 이중 60여개는 인기 게임인 메이플스토리 IP 이미지를 활용해 기존 기출 문제를 새롭게 담았다.

이외에도 학생들의 자기주도적 프로그래밍 학습이 가능하도록 사이트 내에 주제별, 문제별 해설영상 콘텐츠도 제공한다.

넥슨코리아 김정욱 부사장은 “클래스 기능이 구축된 ‘BIKO’를 활용해 코딩 수업을 진행하기 어려웠던 소외 지역 학교에서도 학급 단위로 프로그래밍 수업이 가능해졌다”며 “’BIKO’가 미래 사회를 이끄는 핵심 역량 중 하나인 코딩의 대중화를 위해 주요한 역할을 하길 기대하며 공교육 현장에서 적극 활용해 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