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대한상의-코이카 글로벌 인재 양성에 힘 모은다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오른쪽 네번째)과 장원삼 한국국제협력단 이사장(오른쪽 다섯번째)이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상의 제공

대한상공회의소는 13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공적개발원조(ODA) 협력 양해각서(MOU)를 맺고 개도국의 글로벌 인재 양성 사업을 위해 유기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개도국에 대한 프로젝트 사업, 초청 연수, 전문가 및 해외봉사단(WFK) 파견 등 무상개발 협력 사업을 발굴하고 시행 및 평가에 있어 상호 협력할 방침이다.

대한상의는 산업 수요조사, 교육훈련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자격검정 등 자체 보유한 전문성을 활용할 예정이다. 대한상의는 1998년부터 베트남 등 20개국 28개 직업훈련원 건립과 캄보디아 등 4개국에 대한 직업훈련 컨설팅 지원, 개도국 직업훈련 분야 관리자 및 훈련교사 2109명 초청 연수를 실시했다.

김혜원 기자 ki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