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지’, ‘2023 더 테이스타 로드’ 맛집 선정


육지가 더 테이스타 로드 2023년 리스트에서 별3개 등급 맛집으로 선정됐다.

한국의 미식 문화가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가운데, 서울특별시 마포구에 위치한 ‘육지’는 요리에 사용하는 재료의 수준 및 신선도, 풍미 완성도, 음식의 개성과 창의성, 가격에 대한 합당한 가치 등을 고려한 모든 부분에서 뛰어난 평가를 받았으며, 이번 수상으로 그 명성을 더욱 높였다.

임수백 육지 대표는 “지난 2년 6개월동안 함께 땀 흘린 모든 팀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돼지고기를 생각하면 육지가 떠오를 수 있게 끊임없이 품질과 서비스를 개선해나가겠다”고 선정 소감을 전했다.

더 테이스타 로드는 전국 각지의 업체를 대상으로 평가하고, 별점을 통해 최상의 업체들을 선정하고 소비자들에게 신뢰 있는 정보를 제공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