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올해 일구대상은 ‘최강야구’… 예능프로그램 수상은 처음

8일 서울 강남구 호텔리베라에서 열린 '2023 뉴트리디데이 일구상 시상식'에서 일구대상을 받은 JTBC 최강야구팀 김성근 감독이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

JTBC 예능프로그램 ‘최강야구’가 야구 대중화에 기여한 공로로 2023년 ‘일구대상’을 받았다. 프로야구 OB 모임인 일구회가 매년 개최하는 일구상 시상식에서 예능프로그램이 일구대상을 받은 것은 처음이다.

일구회는 8일 서울시 강남구 리베라호텔에서 ‘2023 뉴트리디데이 일구상 시상식’을 열고 ‘최강야구’ 팀에 일구대상을 수여했다.

일구회 측은 “최강야구는 야구의 재미를 많은 이들에게 알려줬고, 야구에 관한 관심을 불러일으켰다”고 선정 배경을 정했다.

‘최강야구’ 선수단과 함께 시상대에 오른 김성근 감독은 “처음 팀을 맡았을 때 어쩌나 싶었는데 이런 상을 받아서 감사하다. 많이 성원해주신 덕에 여기까지 왔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김남중 선임기자 nj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