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국제시장 찾은 尹, 이재용과 떡볶이·튀김 시식 [포착]

윤석열 대통령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재계 총수들과 함께 떡볶이 튀김 빈대떡을 맛보고 있다. 오른쪽 부터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윤 대통령,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재원 SK수석부회장.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부산 국제시장 일원(국제시장, 부평깡통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등 재계 총수들도 동행해 눈길을 끌었다.

윤석열 대통령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재계 총수들과 분식을 맛보며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에게 빈대떡을 나눠주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재계 총수들과 함께 떡볶이 튀김 빈대떡을 맛보고 있다. 오른쪽 부터 구광모 LG그룹 회장, 윤 대통령, 박형준 부산시장,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연합뉴스

6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부산시민의 꿈과 도전’ 간담회를 가진 뒤 국제시장 일원을 찾았다.

윤 대통령이 취임 후 국제시장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분식을 맛보던 중 상인으로 부터 어묵 국물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을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찾은 최재원 SK수석부회장(왼쪽부터),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김석기 최고위원이 어묵, 떡볶이 등을 맛보고 있다. 연합뉴스

윤 대통령은 불경기로 여려움을 겪는 상인들을 위로하고 격려했다.

윤 대통령과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함께 뛰었던 재계 총수들도 동행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상인과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6일 부산 중구 깡통시장에서 상인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 대통령은 이재용 회장 등과 떡볶이, 튀김, 빈대떡을 시식했다.

윤 대통령이 이 회장과 조현준 회장 등에게 빈대떡을 건네는 모습도 포착됐다.

이 회장은 상인으로부터 어묵 국물을 받아 먹기도 했다.

윤 대통령은 이에 앞서 열린 간담회에서 부산엑스포 유치를 기원하고 응원한 부산 시민들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 가덕도 신공항 개항을 비롯해 한국산업은행 부산 이전, 북항 재개발 사업 신속 추진 등을 약속했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