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이게 되네’… 자율주행버스, 서울서 운행 시작 [포착]

밤 11시30분~익일 새벽 5시10분
마포구 합정역↔종로구 동대문역

입력 : 2023-12-05 09:47/수정 : 2023-12-05 10:34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이 지난 4일 밤 서울 종로5가 인근에서 첫 운행을 시작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시가 지난 4일 밤 마포구 합정역에서 종로구 동대문역을 잇는 자율주행버스의 심야 운행을 시작했다.

자율주행버스 2대는 밤 11시30분 합정역과 동대문역에서 각각 출발해 70분 간격으로 중앙 버스전용차로 구간 9.8㎞를 순환한다. 대학가나 쇼핑몰처럼 유동인구 밀집 구간에서 심야에만 운행된다.

운행 시간은 평일 밤 11시30분부터 이튿날 새벽 5시10분까지다. 운행 구간 내 40개(편도 20개) 중앙 정류장에서 일반 시내버스처럼 승하차할 수 있다.

서울 동대문역 인근에서 지난 4일 밤 승객들이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이 지난 4일 밤 서울 동대문역 인근에서 운행되고 있다. 연합뉴스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이 지난 4일 밤 서울 동대문역 인근에서 운행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에서 지난 4일 밤 운행된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 내부에 여러 전자장치가 설치돼 있다. 연합뉴스

서울 동대문역 인근에서 지난 4일 밤 승객들이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이 지난 4일 밤 서울 동대문역 인근에서 운행되고 있다. 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경우 인공지능(AI) 자율주행 기술을 활용한 야간 로보택시(자율주행택시)가 운행되고 있지만 심야 전용 자율주행버스를 정기 운행한 사례는 세계 최초라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919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