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대낮 성남 다세대주택서 인질극… 30대 강도 재판행


대낮에 다세대주택으로 침입해 여성을 인질로 잡고 돈을 빼앗은 30대가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졌다.

수원지검 성남지청 형사3부(부장검사 하준호)는 성폭력범죄처벌법상 특수강도 및 강제추행 등 혐의로 30대 A씨를 구속기소 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7일 오후 1시55분쯤 경기도 성남 수정구의 한 다세대주택에 침입해 20대 남녀 2명을 흉기로 위협하고 현금 50만원을 빼앗은 혐의를 받는다.

당시 A씨는 피해자들이 잠을 자는 사이 열려 있던 창문으로 집 내부에 침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방에 있는 흉기로 이들을 위협한 A씨는 그중 여성을 인질로 잡은 뒤 “현금을 찾아와라. 신고하면 여성을 살해하겠다”고 협박했다.

이후 남성이 돈을 인출해 돌아오자 A씨는 현금 50만원을 들고 오후 4시50분쯤 현장을 벗어났다.

보복을 우려해 한동안 신고하지 못하던 피해자들은 2시간쯤 뒤인 같은 날 오후 7시11분쯤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 같은 날 밤 11시30분쯤 범행 현장 인근에서 A씨를 붙잡았다. 그는 “경제적 어려움 때문에 범행을 저질렀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윤수 기자 tigri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