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부부싸움하다 ‘6개월 딸’ 15층 던져 살해한 20대 친모

국민일보DB

부부싸움을 하던 중 생후 6개월 된 아기를 아파트 베란다 밖으로 던져 숨지게 한 20대 친모가 검거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씨(25)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새벽 6시14분쯤 광주 서구 한 아파트 15층에서 딸 B양을 베란다 밖으로 던져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남편과 채무 문제로 다투다가 범행을 벌였다.

경찰은 아파트 1층에서 B양을 발견한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양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서부경찰서는 13세 미만 아동 관련 사건은 지방경찰청이 수사한다는 지침에 따라 사건을 광주경찰청으로 이첩할 방침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