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심리학자 이수정 교수, 국민의힘 ‘총선 인재’ 영입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뉴시스

국민의힘이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를 내년 총선 인재로 영입한다.

1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당 인재영입위원회는 이 교수에게 영입을 제안했고 이 교수가 최근 합류를 결정했다. 인재영입위원회는 다음 주에 이 교수 영입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교수는 내년 총선에서 비레대표가 아닌 지역구 출마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 교수는 “비례대표 출마는 애당초 생각이 없었다”며 “(출마) 지역이라고 하면 사는 곳(서울) 아니면 직장(수원) 두 군데”라고 이날 뉴시스에 말했다.

이 교수는 윤석열 대통령 후보 시절 공동선대위원장을 지냈다. 국민의힘 전신인 미래통합당에서는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 특위 위원으로 참여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인재영입위원회는 다음 주 1차 영입 인재 5명을 발표할 계획이다. 이어 내년 1월 중순까지 매주 새로운 인재를 발표해 총 40여명을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