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서울시, 국장급 3급 승진 예정자 7명 내정


서울시가 국장급인 3급 승진 예정자 7명을 발표했다.

서울시는 김종수 기획담당관, 하영태 복지정책과장, 이창석 교통정책과장, 전재명 문화정책과장, 김미정 교육지원정책과장, 조영창 총무과장, 김장수 공동주택지원과장을 승진예정자로 내정했다고 1일 밝혔다.

정상훈 서울시 행정국장은 “복지·교통·주택 등 시민 생활과 밀접한 주요 현안 부서와 기획·총무 등 원활한 시책 추진을 뒷받침한 지원 부서에서 성과를 창출한 부서장을 두루 고려했다”라며 “앞으로도 경쟁력을 갖추고 시민에게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인재를 적극 발탁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3급 승진 예정자를 포함해 내년 1월1일 국장급 이상 간부 전보 인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김이현 기자 2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