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가평군 ‘무료 독감 예방접종’ 전 군민으로 대상 확대

서태원 가평군수가 최근 보건소를 찾아 독감 예방접종을 맞고 있다. 가평군은 12월부터 독감 예방접종 대상자를 연령제한 없이 미접종 전 군민으로 확대했다. 가평군 제공

“지속적인 독감이 유행하고 있는 만큼 아직도 접종하지 않은 군민은 하루라도 빨리 예방접종을 완료하길 바랍니다.”

최근 보건소를 찾아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맞은 서태원 가평군수는 12월부터 모든 가평군민을 대상으로 무료로 이뤄지는 겨울철 독감 접종을 독려했다.

가평군은 12월부터 독감 예방접종 대상자를 연령제한 없이 미접종 전 군민으로 확대한다고 30일 밝혔다. 접종 기간은 백신 소진 시까지 이뤄진다.

앞서 군은 지난 9월 말부터 국가 예방접종 대상자 6개월~13세, 65세 이상 군민과 군 자체 사업으로 한 예방접종 대상자 14~18세, 50~64세 군민을 대상으로 2023~2024절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에 들어갔다.

해당 군민은 무료 접종대상자로 군 자체 독감 무료 예방접종 사업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10대 청소년과 50대 이상 장년으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올해 12월부터는 전 군민 무료 접종으로 그간 대상에 제외된 19~49세의 청·중년 층도 혜택을 보게 됐다.

주민등록상 군에 주소지가 되어 있는 대상자는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 및 지정 의료기관 18곳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으며, 접종 시에는 신분증 및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해야 한다.

보건지소의 경우 지소별 접종 일정을 확인하고 방문해야 하며, 자세한 사항과 위탁의료기관 정보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또는 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서 군수는 “내년부터 백신 수급 체계 등을 살피고 예산 범위 안에서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상자를 전체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군은 지난 3월부터는 지역 내 주소를 둔 영아를 대상으로 한 무료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을 보건소에서 위탁의료기관으로 확대하는 등 예방접종 의료기관 접근성을 향상시켜 호응을 얻고 있다.

가평=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