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신당 추진하면 종로 나서고 싶어하는 인사 있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신당 창당 시 ‘정치 1번지’ 서울 종로에 출마를 희망하는 인사가 있다”고 밝혔다.

이 전 대표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만약 신당이 추진된다면 이미 종로에 나서고 싶어 하는 인사가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현재 최재형 국민의힘 의원 지역구인 종로에는 앞서 부산 해운대갑 3선 중진인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출마를 선언했다. 이밖에도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나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등 주요 인사들의 출마 가능성이 계속 거론되는 등 주목도와 상징성이 큰 곳이다.

이에 이 전 대표도 종로와 관련해 ‘신당’을 언급하며 존재감을 나타내려고 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판 기자 p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