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국민일보 ‘느린 학습자’ 기획보도…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이달의 좋은 기사상’

‘“차마 장애 등록은 못해”... 느린 학습자 엄마 눈물’ 등 8편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주최로 28일 서울 동작구 여성플라자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3 장애인먼저실천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현구 기자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국민일보 사회부 백재연 이가현 정신영 김재환 성윤수 김용현 기자의 ‘“차마 장애 등록은 못해”…느린 학습자(경계선 지능인) 엄마 눈물’ 등 8편을 ‘2023년 장애인먼저실천상’ 10월 이달의 좋은 기사상으로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주최로 28일 서울 동작구 여성플라자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3 장애인먼저실천상 시상식에서 백재연 기자가 수상소감을 말하고 있다. 권현구 기자

국민일보 백재연 기자 등 사건팀은 장애도 비장애도 아닌 사각지대에 가려져 있는 느린 학습자들이 생애주기를 거치며 겪는 문제를 느린 학습자 학부모 9명을 심층 인터뷰해 조명했다. 느린 학습자들이 쉽게 범죄에 노출된다는 사실을 판결문 분석을 통해 짚었다. 또 취업한 느린 학습자 청년들을 인터뷰해 이들이 앞으로 천천히 나아가고 있는 모습을 보도했다. 운동본부는 유엔 장애인 관련 보도지침에 준거해 장애인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는 기사를 선정·시상하고 있다.

나경연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