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양신이 키운 대방어 맛은 어떨까…롯데마트서 판다

양준혁, 포항서 방어 양식장 운영
30일부터 롯데마트 전 지점서 판매

양준혁씨 인스타그램 캡처

롯데마트에서 프로야구 스타 양준혁씨가 양식한 대방어회를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전 지점에서 ‘양준혁 대방어회(300g)’를 2만4990원에 단독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대한민국 수산대전’ 30% 할인을 적용해 가격을 합리적으로 낮췄다.

날씨가 갑작스럽게 추워지면서 겨울철 별미로 손꼽히는 방어회의 수요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 1일부터 24일까지 롯데마트에서 방어 매출은 전년 대비 40%가량 늘었다.

롯데마트가 판매하는 방어회는 10㎏ 이상의 최고급 대방어회로, 일반 식당에서 주로 먹을 수 있는 소방어(3㎏), 중방어(6㎏)보다 지방이 많아 기름진 풍미와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더불어 성인 2~3명이 먹기 좋은 300g 사이즈로 구성했다.

롯데마트는 대방어 판매를 위해 지난 6개월간 전국 대방어 양식장을 다니며 물량 확보에 나섰다. 롯데마트∙슈퍼 수산 MD(상품기획자)는 겨울철 높아지는 방어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올 초부터 대방어 양식장 10여곳을 방문했고, 전 프로야구 선수 양씨가 경북 포항에서 운영하는 대방어 양식장을 선정했다.

모델이 서울 중구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서울역점에서 양준혁 방어회를 소개하고 있다. 롯데쇼핑 제공

롯데마트 관계자는 “해당 양식장은 육지에 붙어있는 양식장으로 이동 시간만 30분 이상 소요되는 해상 가두리 양식장과 비교해 방어 관리가 수월하다는 장점이 있다”며 “방어의 품질이 다른 양식장과 비교해 빛깔이 붉고 크기 또한 상대적으로 커 지난 5월 사전 계약을 통해 총 30톤의 대방어 물량을 확보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롯데마트는 이번 방어회 판매 촉진 홍보를 위해 양씨의 특별 팬 사인회를 열 예정이다. 해당 사인회는 서울 송파구 제타플렉스 잠실점 수산코너에서 다음 달 1일 오후 4시부터 1시간 동안 진행된다. ‘양준혁 대방어회’를 구매하는 선착순 100명에게는 양씨의 사인볼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택연 롯데마트·슈퍼 수산팀 MD는 “빨리 다가온 겨울을 맞아 고객들이 겨울철 대표 횟감인 방어회를 일찍 맛볼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제철을 맞아 고소하고 기름진 맛을 느낄 수 있는 대방어를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해 즐거운 식사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