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연예

김병만, 결혼 12년 만에 이혼···“원만한 관계 유지”

소속사 “아내와 이혼 소송 마무리”

2018년 7월 12일 개그맨 김병만이 tvN '갈릴레오 깨어난 우주' 제작발표회가 열린 서울 용산CGV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시스.

코미디언 김병만(48)이 결혼 12년 만에 이혼했다.

김병만의 소속사 스카이터틀은 22일 “김병만이 올해 아내와 이혼 소송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현재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혼 전에는 별거를 해왔다고 한다.

김병만은 2011년 7살 연상의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했다. 당시 재혼이었던 아내는 전 남편과의 사이에서 딸을 두고 있었다.

2002년 KBS 17기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병만은 KBS2TV 코미디쇼 ‘개그콘서트’의 ‘달인’ 코너로 인기를 얻었다.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등에서 활약하며 2013년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종합편성채널 MBN 예능프로그램 ‘떴다! 캡틴 킴’에 출연했다.

박종혁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