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봉 극단선택 예고… 결국 숨진 채 발견

과거 거짓 암투병 의혹…사과 글 올린 뒤 극단선택한 듯

입력 : 2023-06-21 07:32/수정 : 2023-09-17 15:39
가수 최성봉. 최성봉 인스타그램 캡처

‘거짓 암투병’ 의혹에 휩싸였던 팝페라 가수 최성봉(33)이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린 이후 끝내 숨진 채 발견됐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41분쯤 최성봉이 서울 강남구 역삼동 자택에서 숨져 있는 것을 경찰과 소방 당국이 발견했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집 문을 강제로 개방한 뒤 내부로 들어가 시신을 확인했다.

최성봉은 전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이 글이 보인다면 나는 이미 죽어 있을 것”이라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린 바 있다. 그는 “나의 어리석은 잘못과 피해를 받은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고 거듭 잘못했다”며 “지난 2년여 동안 후원금 반환 문의해 주신 모든 분께 반환했다”고 적었다. 해당 글은 지난 17일 작성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날 게재됐다.

가수 최성봉. SNS 캡처

경찰은 현장 상황과 유서 형식의 글을 남긴 점을 토대로 최성봉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유족과 지인 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최성봉은 2011년 오디션 프로그램 ‘코리아 갓 탤런트’(tvN)에서 준우승하며 데뷔해 2014년 앨범 ‘느림보’를 발표했다. 그는 2021년 대장암, 전립선암, 갑상샘암 등을 동시에 진단받고 암투병 중이라고 밝히면서 후원을 받았으나 투병 사실이 거짓으로 드러났고 후원금을 유흥비로 탕진했다는 의혹까지 불거지며 구설에 올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