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대구 달성군 비슬산 참꽃문화제 4년 만에 돌아온다

대구 달성군 비슬산 참꽃 군락지. 달성군 제공

대구 달성군은 15·16일 비슬산 자연휴양림 일원에서 ‘제27회 비슬산 참꽃문화제’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2019년 축제 이후 코로나19 확산으로 멈췄던 행사가 4년 만에 다시 돌아왔다. 비슬산에는 매년 4월 99만여㎡(30만평)에 달하는 전국 최대 참꽃군락지를 감상하기 위해 많은 관광객이 찾아온다. 달성군은 이 시기에 맞춰 대구의 대표 축제로 자리 잡은 비슬산 참꽃문화제를 개최해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는 다양한 체험 행사, 포토존 등 방문객이 자유롭게 축제를 경험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마련됐다. 행사기간 개막 축하공연과 참꽃 생활문화예술제, 넌버벌 퍼포먼스, 축하공연, 참꽃 프린지 페스티벌 등이 진행된다.

박병구 달성문화재단 대표이사는 “4년 만에 비슬산 참꽃문화제가 다시 개최되는 만큼 지역민과 방문객이 함께 화합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축제를 가득 채울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슬산 참꽃문화제 축제 일정과 참꽃 군락지의 참꽃 개화 상황은 비슬산 참꽃문화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슬산 참꽃문화제는 무료로 개최된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