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가출신고 접수 80대 노인…10년 만에 백골로 발견

국민일보 자료 사진

대구시청 산격청사 부지에서 백골 상태 시신이 발견됐다.

시신 신원은 2014년 가출신고가 접수된 80대 노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대구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이 시신은 이날 오전 11시50분쯤 청사 부지 내 스마트드론기술센터 인근에서 청소를 하던 용역업체 직원이 발견했다.

이 시신이 발견된 장소는 스마트드론기술센터 건물과 벽 사이로, 발견 당시 낙엽에 덮여 있었다고 한다.

경찰은 시신과 함께 발견한 소지품을 통해 시신 신원을 확인했다. 2014년 가출신고가 접수된 A씨였다.

경찰은 A씨 유족에게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고 한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확인할 계획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