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석남동 공장 밀집지역 화재…대응 2단계 발령

입력 : 2022-12-07 21:53/수정 : 2022-12-07 22:40
소방당국이 7일 인천 서구 석남동 공장 밀집지역 내 인쇄공장 등에서 난 불을 끄고 있다. 인천소방본부 제공

7일 오후 7시16분쯤 인천 서구 석남동 공장 밀집지역 내 인쇄공장에서 큰 불이 났다. 이 불은 인근 공장 4곳으로도 번진 상태다.

소방당국은 진화를 위해 오후 7시33분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오후 7시42분쯤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며 대응 2단계는 인접 소방서 5∼6곳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이다.

오후 9시30분 기준 진화 작업에는 소방대원 116명과 장비 43대가 동원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인접 건물로 불이 확대되고 있어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인명 검색 및 화재 진압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28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