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서울·수도권 호우경보… 동부간선도로 전면통제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호우특보가 발효되는 등 간밤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출근길 도심 곳곳 도로가 통제되고 있는 30일 오전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 부근에서 차량이 물보라를 일으키며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밤새 내린 비로 중랑천 수위가 상승하면서 동부간선도로 전 구간이 통제됐다. 서울과 인천·수도권, 강원 영서 남부에는 호우경보가 발령됐고, 강원 영서 북부와 충북 북부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졌다.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인천·경기와 강원 영서를 중심으로 이날 오전까지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100㎜의 매우 많은 비가 예상된다.

아울러 기상청은 오전 9시를 기해 현재 수도권과 강원 영서 남부에는 호우경보, 강원 영서 북부와 충북 북부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린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정체전선에서 발달하는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수도권에는 시간당 30~50㎜, 강원 영서는 10~30㎜의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고 했다.

기상청은 3시간 강우량이 110㎜(60㎜) 이상이 예상되거나 12시간 강우량이 180㎜(110㎜) 이상이 예상될 때 호우경보(주의보)를 발령한다.

서울에 호우 경보가 발효된 30일 오전 서울 중랑천의 수위 상승으로 동부간선도로가 통제되어 있다. 연합뉴스

이날 서울 동부간선도로는 오전 6시43분부터 성수JC 방향 수락지하차도에서 성수JC 구간이 주변 중랑천 수위 상승으로 본선 통제 중이다. 의정부 방향 성수JC에서 수락지하차도 구간도 수위상승으로 본선이 전면통제 됐다.

동부간선도로 수락지하차도∼성동 구간은 오전 6시29분부터 중랑천 수위 상승으로 인해 진입램프를 통제하고 있다.

올림픽대로 행주대교 남단에서 방화대교 남단 구간은 오전 6시8분부터 물 고임 현상이 있고, 성산대교 남단에서 양화대교 남단 구간은 오전 6시4분부터 1차로를 일부 통제 중이다.

서부간선지하도로 광명대교에서 서부간선요금소 구간은 오전 6시2분부터 도로 침수로 전체 통제됐다.

올림픽대로 청담대교 남단에서 잠실대교 남단 구간은 오전 6시2분부터 물 고임 현상으로 도로 일부가 통행이 차단됐다.

언주로는 매봉터널에서 영동3교 구간이 오전 5시57분부터 도로 침수로 인해 전체 통제되고 있으며, 수색로는 증산교에서 북가좌삼거리 구간이 오전 5시46분부터 통제되고 있다.

구자창 기자 criti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