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인천 계양을 여론조사…이재명 50.8%, 윤형선 40.9%

리얼미터 여론조사
경기도지사 “김은혜 43.8% 김동연 43.2%”
성남 분당갑 “안철수 60.8% 김병관 32.1%”

입력 : 2022-05-18 15:38/수정 : 2022-05-18 15:44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왼쪽)와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 연합뉴스

6·1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8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지난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가 40.9%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50.8%를 기록했다.

두 후보간 격차는 9.9% 포인트로 이 후보가 윤 후보를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3.5%포인트) 밖에서 앞섰다.

지지후보 변경 가능성에 대해서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는 응답이 81.7%, ‘상황에 따라 다른 후보로 바뀔 수도 있다’는 응답이 16.3%로 나타났다.

당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도 이 후보 55.3%, 윤 후보 35.8%로 이 후보가 앞섰다.

‘새 정부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국민의힘이 승리해야 한다’는 의견이 43.5%, ‘새 정부를 견제하기 위해 민주당이 승리해야 한다’는 의견이 45.5%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9.6% 민주당 41.0%로 조사됐다.

윤석열 대통령 국정수행 전망은 ‘잘할 것’ 46.7% ‘잘 못할 것’ 44.8%로 집계됐다.

경기도지사 후보들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였다.

리얼미터가 같은 기간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는 43.8% 민주당 김동연 후보는 43.2%를 기록했다.

격차는 0.6%포인트로 오차범위 내였다.

경기도 성남 분당갑 보궐선거 조사에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는 60.8% 민주당 김병관 후보는 32.1%의 지지율을 각각 기록해 안 후보가 오차범위 밖에 앞섰다.

분당갑 여론조사는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지난 16~17일 분당갑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7명을 조사했다.

계양을 조사와 경기도지사 조사의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3.5%포인트다. 분당갑 조사는 95% 신뢰수준에서 ±3.4%포인트다.

세 조사 모두 무선 90%, 유선 10%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됐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나성원 기자 na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