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U+ 5G 로봇, 전주시 대기환경 실시간 감시한다

5G 자율주행로봇이 전북 전주시 전주방송공원 앞에 설치된 스테이션에서 무인순찰을 시작하기 위해 나오고 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5G 자율주행로봇을 통해 전북 전주시의 대기환경을 실시간 관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인공지능(AI)을 탑재한 ‘환경 관리 로봇’은 1㎞가량의 코스를 자율주행하면서 실시간으로 대기정보를 수집한다. 환경정보는 5G 네트워크로 광주 MEC센터에 전달하고 분석한다. 로봇은 초고속, 초저지연 특성의 5G 네트워크를 통해 돌발 상황에도 안전하게 움직일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방자치단체들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도입 확대로 다양한 5G 활용 모델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산업 전 분야에 디지털 전환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