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연예

‘돌연 은퇴선언’ 이태임, “남자친구 L씨와…” 임신설

소속사 “사실 파악 중”

19일 은퇴를 선언한 배우 이태임이 임신설에 휩싸였다.

일간스포츠는 20일 “배우 이태임과 남자친구 L씨 사이에서 아이가 생겼고, 이태임은 임신과 각종 스캔들로 인해 은퇴를 결정했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고 보도했다.

현재 이태임 소속사 측은 사실 여부를 파악 중이라는 입장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19일 보도된 은퇴선언은 우리도 몰랐다”며 난감함을 토로했다.

이태임 인스타그램(taeim000) 캡처

은퇴 선언 이후 이태임은 이틀째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19일 새벽에는 SNS에 “고통 속에서 지난 나날이 너무 힘들었다”며 “그동안 사랑해주셨던 분들 잊지 않고 살아가겠다”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태임은 과거 자신을 둘러싼 루머와 악성 댓글로 힘겨워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157cm' 단신이지만 '몸매'는 세계 최고인 모델
이명박이 바짝 붙어 질문한 여기자에게 보인 반응
조민기 사망 전 엄청 퍼졌던 음란 카톡 대화의 실체

김종형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