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홍준표 "바른정당 분들, 이제 함께 시작하자" 연일 러브콜

홍준표 후보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바른정당에 연일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홍 후보는 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탄핵으로 밖에 나갔던 바른정당분들 이제 함께 하도록 하자. 분가의 원인이 됐던 탄핵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으로 모든 것이 끝났다"며 합당을 호소했다.

그는 이어 "국정농단이나 탄핵과는 아무런 상관없는 제가 자유한국당 후보가 됐다"며 "서로가 가졌던 감정도 대선이라는 대의명제 아래 묻어버리자"고 설득했다.

홍 후보는 "우파 대결집으로 새롭고 강력한 신정부를 수립하자"며 "이제 다시 함께 시작하자. 부탁드린다"고 거듭 호소했다.

홍 후보는 앞서 지난달 31일 선출된 당일부터 연일 바른정당을 향해 "탄핵으로 원인이 없어졌으니 분당할 이유가 없어졌다"며 다시 합당을 촉구하고 있다.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