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문신제거 시 안심할 수 있는 레이저 장비와 부작용 여부 확인해야


취업준비생 이 씨는 항상 서류는 붙지만 면접에서 탈락을 했다. 모든 면접 탈락 이유는 손에 있는 문신 때문이었다. 어렸을 적 패션의 한 종류로 생각한 문신이 사회에 진출하는 데 발목을 잡고 있는 셈. 이에 최근 이 씨는 취업준비를 위한 방편으로 문신제거 치료를 계획 중이다.

취업준비생들의 경우 외모 관리는 거의 필수적이다. 피부 관리, 헤어스타일, 체중 관리, 패션에 이르기까지 조금이라도 말끔한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면접에 유리하기 때문이다. 이때 피부에 문신이 있다면 이는 커다란 걸림돌로 작용할 수 있어 문제가 된다.

젊은이들에게는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기 위한 하나의 패션 아이템으로 정착한 문신이 아직까지도 취업, 결혼 등에 있어서는 사회적 제약을 받게 되는 원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에 사회로 나오면서 문신지우기를 고민하게 되는 사례가 많다.

그러나 문신은 새기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어렵다고 알려져 있어 쉽게 문신제거를 진행하지 못한다. 문신제거후흉터 등이 대표적인 문제다. 따라서 안전하고 효과적인 타투제거, 타투지우기 시술을 받기 위해서는 의료진의 실력, 다양한 장비 사용 등이 꼭 뒷받침 될 필요가 있다.

안성열성형외과/피부과 안성열 원장은 “문신지우는법을 고민하고 있다면 최대한 많은 정보를 수집하는 것이 좋다. 문신 지우는 비용은 물론 어떤 장비를 사용하는지, 어떤 치료법을 적용받을 수 있는지에 중점을 두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어 “특히 기존의 레이저와 비교해 색소제거에 가장 적합한 피코웨이레이저를 사용한다면 피부 손상 없이 안전하게 타투제거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빠른 레이저의 속도가 특징인 피코웨이 레이저는 문신 제거 시 화상흉터 부작용이 줄며 문신의 색소를 작게 부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즉 1000억분의 일초 단위의 엄청난 속도의 레이저를 적용할 수 있다는 것. 이에 주변 피부 손상은 거의 없고 피부색의 변화도 거의 없는 치료가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안 원장은 “현재 가지고 있는 문신 때문에 심리적으로 불편함을 느끼거나, 사회생활에 있어 불이익이 발생한다면 그것은 개인의 삶에 큰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꼭 치료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러한 레이저시술로 문신의 흔적을 지우는 것이 가능한 만큼 전문의 상담을 통해 치료 과정에 대해 충분한 안내를 받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콘텐츠팀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