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대구참여연대 "권영진 시장 시국·지역현안 발언 문제 있다"

대구참여연대가 권영진 대구시장의 권순실 사태 관련 발언을 비판하고 나섰다.

 대구참여연대는 2일 논평을 내고 “권 시장이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와 관련해 국회해산과 거국내각 구성, 동시 총·대선을 언급한 것은 문제의 본질을 호도하는 것”이라며 “대통령을 비판하고 새누리당의 행태를 지적해야 마땅할 권 시장이 엉뚱한 발언으로 문제의 본질을 흐리는 것은 매우 잘못된 것”이라고 비판했다.

 지역 현안에 대한 발언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대구참여연대는 “공항 이전 성사 여부, 이전지역 여부를 아직 알 수 없는 상황에서 ‘이전지가 어디든 철도·터미널로 연계시킨다’고 확정적으로 발언한 것은 매우 위험한 것”이라며 “막대한 혈세가 투입되는 사업을 타당성 판단도 없이 기정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대구참여연대는 “국정혼란에도 지자체는 자기할 일에 충실해야 한다는 권 시장의 생각은 옳고 시민들도 그렇게 바라지만 이 틈에 자신의 생각을 일방적으로 관철시키려 의도한다면 이는 또 다른 정략이다”며 “이러한 상황에서는 경거망동하지 말고 어떻게 지역현안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합리적으로 풀어나갈지 고심해야 마땅하다”고 지적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