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서서봐도 되는 뉴스] 새신랑이 동시에 두 여자에게 프러포즈 “짠하네!”


이색 결혼식장에서 하객들이 눈시울을 붉히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결혼 반지를 꺼내든 새신랑의 앞에는 감동해 폭풍 눈물을 흘리는 두 여자가 서 있었습니다.
▶ 새신랑이 동시에 두 여자에게 프러포즈 “짠하네!”

검찰이 귀국한 최순실씨에 대한 수사를 하루 미루면서 검찰 수사에 대한 불신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 26일 미르재단을 압수수색한 검찰이 ‘빈 박스’로 연기를 했다는 논란도 다시 불거졌습니다.
▶ “이런 검찰 믿겠나” 미르재단 압수수색 ‘빈 박스 논란’ 사진

'최순실 게이트' 논란이 갈수록 확대되면서 국민의 분노가 커진 탓일까요? 최근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에는 박근혜 대통령이 4년 전 기자회견에서 말실수한 영상이 다시금 회자되고 있습니다.
▶ 박근혜 "오늘 대통령직을 사퇴합니다" 말실수 영상 화제

‘비선실세’ 최순실(60)씨를 축으로 하는 ‘최순실 패밀리’가 각종 의혹에 휩싸여 있습니다. 최씨가 국정에 깊숙하게 개입하면서 최씨 일가도 여러 특혜를 누려온 게 아니냐는 의심이 일고 있습니다. 최씨 일가의 재산은 수천억원대인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재산 형성 과정은 뚜렷하게 밝혀진 바 없습니다.
‘최순실 패밀리’ 수천억 재산 추정… 형성 과정 베일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