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담배 오래 피우면 치매 빨리 온다

담배 오래 피우면 치매 빨리 온다 기사의 사진
담배를 오랜 기간 피우면 알츠하이머성 치매가 더 빨리 찾아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 서상원 교수팀은 연세대 의대와 공동 연구를 통해 2008년 9월~2012년 12월 건강검진받은 성인 남성 977명(평균 여령 64.9세)의 뇌 자기공명영상(MRI)을 촬영한 결과, 흡연자 그룹(116명)의 대뇌피질 두께는 비흡연자 그룹(70명)보다 평균 0.035㎜ 감소된 것으로 측정됐다고 24일 밝혔다.

대뇌피질의 정상 두께가 1.5∼4.5㎜인 점을 고려하면 상당 수준의 감소량이라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특히 이런 두께 차이는 흡연 기간이 길수록 더욱 커졌다. 같은 흡연자일지라도 금연을 한 사람에서는 이런 차이가 0.010㎜로 줄어든 것으로 연구팀은 보고했다.

대뇌피질은 방대한 감각 정보에 대한 처리와 종합은 물론 의식적 사고와 인지, 문제 해결 등을 담당하는 뇌 부위다. 이 부분의 기능이 망가지면 알츠하이머성 치매가 올 수 있다.

서 교수는 “나이, 교육수준, 음주량, 고혈압, 당뇨, 비만도 등 알츠하이머성 치매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다른 위험 요인을 고려하더라도 흡연 여부는 치매 발병의 주된 요소로 확인됐다”면서 “하루라도 빨리 금연하는 것이 알츠하이머성 치매를 예방하는 길”이라고 말했다.

민태원 기자 twm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