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  칼럼

[시온의 소리] 아케다와 하나님
문을 열고 들어오신 아버지가 다짜고짜 말씀하십니다. “얘, 나랑 어디 멀리 갈 데 있으니 짐 싸서 나와라.” “아버지, 어디 가는 건데요.” “알 필요 없으니 그냥 애비 따라 나와라.” 그러고는 차를 타고 어디론지 가서 중간
2024-04-11 03:04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