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사건/사고

고속도로서 화물트레일러 바퀴 빠져 버스 덮쳐…2명 사망
고속도로를 달리던 화물트레일러의 타이어가 빠져 반대편에서 달리던 관광버스를 덮쳐 버스 기사 등 2명이 사망했다, 2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9분쯤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으로 달리던 화
2024-02-25 18:49

날벼락…화물차서 빠진 바퀴, 관광버스 덮쳐 5명 사상
고속도로를 주행하던 트럭에서 빠진 바퀴가 관광버스를 덮쳐 2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25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9분쯤 경기도 안성 공도읍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으로 달리던 트럭에서
2024-02-25 17:57

충주 밭에서 6·25때 수류탄 발견… “폭발 위험 X”
25일 오후 1시55분쯤 충북 충주시 수안보면 한 밭에서 일하던 주민이 수류탄 1발을 발견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의 공조 요청을 받은 육군 군수사령부 5탄약창 폭발물처리반(EOD)이 현장에 출동해 수류탄을 수거했다.
2024-02-25 17:56

‘병역 미필’ 전공의, 퇴직 처리시 내년 3월 입대… 38개월 복무
정부의 의대 증원 정책에 반발해 사직서를 낸 전공의들은 소속 수련 병원에서 실제 퇴직 처리될 경우 병역법에 따라 내년 3월 의무장교 등으로 입영해야 한다. 25일 의료계에 따르면 전국 주요 수련병원 94곳에서 이날까지 사
2024-02-25 17:11

“가게서 먹으면 4천원 추가”… 치킨집 ‘상차림비’ 요구 논란
유명 프랜차이즈 치킨전문점에서 내방 손님에게 ‘상차림비’를 요구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다. 이 프랜차이즈는 과거에도 꾸준히 손님에게 상차림비를 요구했다는 경험담이 나와 비판을 받아왔다. 25일 소셜미디어(SNS) 등
2024-02-25 15:51

의협 “의대 증원 강행시 모든 수단 동원해 끝까지 저항”
전국 의사 대표들이 의대 증원 방침을 고수하는 윤석열정부를 향해 “일방적으로 정책을 강행한다면 전체 의료계가 적법한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끝까지 저항하겠다”며 최후통첩을 날렸다. 전공의들의 집단 사직으로 현실화
2024-02-25 14:46

‘일본 정부가 부끄럽다’…연극 ‘봉선화’ 출연자 참회
광주문화재단과 일본나고야시민연극단이 주도한 연극 ‘봉선화Ⅲ’가 24일 빛고을시민문화관 대공연장 무대에 올랐다. 600여석의 객석을 가득 채운 관객들은 근로정신대 피해 할머니들의 오랜 소원인 진정한 명예회복을 성원했
2024-02-25 14:42

고개 숙인 고교생 ‘자전거 도둑’… 14평 집 7남매 맏이였다
‘자전거를 훔쳤다’며 지구대에 자수한 고등학생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졌다. 식당 아르바이트를 하며 14평 임대아파트에서 동생 6명을 돌보는 이 학생은 “동생들 밥을 챙겨주기 위해 서두르려다 다른 사람의 자전거를 타게 됐
2024-02-25 14:06

창원 아파트서 60~70대 형수 시동생 함께 숨진 채 발견
경남 창원의 한 아파트에서 형수와 시동생이 함께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5일 마산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6시쯤 창원시 마산합포구 한 아파트에서 70대 여성 A씨와 60대 남성 B씨가 숨져 있는 것
2024-02-25 12:22

‘학교폭력 맡겨주세요’…광주시교육청 전담조사관 50명 위촉
광주시교육청은 학교폭력 전담조사관 50명을 선발·위촉했다고 25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지난달 동·서부교육지원청 ‘학교폭력제로센터’에서 활동할 학교폭력 전담조사관 모집을 공고했다. 이후 1차 서류 심사와 2차 심층
2024-02-25 12:12

광주, 대학생 위한 정책 도입에 전심전력…10만명에게 아침밥
광주시가 대학생을 위한 정책 도입에 공을 들이고 있다. 세수결손에 따른 재정난에도 1000원의 아침밥 지원대상을 2배 이상 늘렸다. 광주시는 “다음 달 개학하는 지역 대학 재학생을 위한 ‘1000원의 아침밥’ 지원비용과
2024-02-25 11:56

“병원 안 가”…친부 때려 살해한 40대 ‘징역 10년’
정신병원 입원을 권유하는 친부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40대가 1심에서 징역 10년을 선고받았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전주지법 형사12부(재판장 김도형)는 존속살해,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구속 기소된 A씨(42)에게 최근
2024-02-25 11:27

“이제 와서 사과하냐”… 이강인 ‘석고대죄’에도 악플 폭탄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이강인이 아시안컵 4강전 전날 손흥민과 충돌했던 사건에 대해 사과한 지 나흘이 지났지만 국민적 공분은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이강인 소셜미디어(SNS)에는 광고 재계약 불발 등 손해가 현실화하자 마지못
2024-02-25 10:37

‘신호 위반 120㎞ 돌진’ 여학생 2명 사망…70대 금고 4년
길 가던 10대 여학생 2명을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70대 운전자가 항소심에서도 금고 4년을 선고받았다. 청주지법 형사22부(재판장 오상용)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치사) 혐의로 기소된 A씨(78) 항소심에서
2024-02-25 10:28

“등 토닥여 준 위안”…‘분당 흉기난동’ 유족의 감사 편지
‘분당 흉기 난동 사건’으로 세상을 떠난 고(故) 김혜빈(20)씨의 부모가 피해 전담 경찰관에게 감사 편지를 보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4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혜빈씨의 부모는 경찰서 홈페이지에 있
2024-02-25 07:28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