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시론

[시론] 흔들리는 노동개혁 성공의 조건
윤석열정부의 노동개혁이 닻을 올리자마자 풍랑을 만났다. 선봉에 선 근로시간 개편이 오판과 실책으로 동력을 상실하면서 여론 무마용 임기응변에 ‘69’ ‘60’ 등 가공의 숫자만 남고 일하는 방식의 개혁은 실종됐다. 불법행위
2023-03-28 04:02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