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전체

[빛과 소금] 배를 뒤엎은 도도한 민심
민심은 참으로 무섭다. 백성은 물과 같고 군주는 배와 같아서 물은 배를 띄우기도 하지만 엎어버리기도 한다(君舟民水 載舟覆舟). 22대 총선에서 드러난 민심이 그렇다. 불과 2년 전 ‘공정과 상식’을 내세운 정치 초년생 윤석열
2024-04-20 03:42

[한마당] 검찰청사 술판 진위 공방
쌍방울 대북송금 사건 재판을 둘러싼 정치적 공방이 그칠 새가 없다. 이번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엮기 위해 검찰청사 내에서 술판을 벌이며 이화영 전 경기도 부지사를 회유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검찰은 출입기록까지
2024-04-20 00:40

[창] 1인 가구의 집
지난달 25일 공공임대주택의 공급 기준이 바뀌었다. 1인 가구부터 4인 가구 이상까지 가구원 수에 따라 서로 다른 크기의 주택을 공급하는 것이 골자다. 자녀 수에 맞는 ‘적정 면적’을 공급해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제공하려
2024-04-20 00:38

[포토 카페] 코스피 종가가 커피값?
서울 강남구의 한 카페에서 커피 한 잔을 코스피 종가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최근 중동정세 불안 등 여파로 16일에는 코스피 2600선이 무너졌고 덩달아 커피가격도 내렸습니다. 주가 하락으로 마음이 편치 않은 직장인들에게 이
2024-04-20 00:32

[철학 쪽지] 나 하나 꽃 피어 꽃밭 되겠느냐지만
조동화 시인의 시 ‘나 하나 꽃 피어’에는 ‘나 하나 꽃 피어 풀밭이 달라지겠냐고… 나 하나 물들어 산이 달라지겠냐고 말하지 말아라’라는 구절이 있다. 나 하나 꽃 피어 풀밭이 달라지겠느냐고 묻는 그 마음은 무엇일까? 자
2024-04-20 00:32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