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재필목사] 감사의 안경을 쓰고 살아봅시다